상단여백
기사 (전체 34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나의 증오, 너의 식상, 그래 이별!
지난 1월 말, 한 일본 대학의 전(前) 총장으로부터 국제학회 강연 요청이 들어왔다. 흔쾌히 수락했더니 다음과 같은 감사의 말과 함께 ...
라인
Case Study를 통한 HR Analytics 사례
< 연재 순서 >1. HR Analytics의 필요성과 배경2. Case Study를 통한 HR Analytics 사례3. HR Ana...
라인
미국 기업의 성과관리 변화방향 Ⅲ - 현장 중심의 성과관리
‘권한을 중앙에 집중할 것인가? vs. 권한을 현장에 위임할 것인가?’란 주제는 경영학의 오랜 과제인 동시에 현실의 기업 경영에서 쉽게...
라인
일대일로 (一帶一路) 사업, 한중 공동협력이 필요하다
순탄치 않은 일대일로 행보최근 중국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일대일로(一帶一路, One Belt, One Road)’ 사업이 난항을 맞고 ...
라인
모든 성공은 작은 성취감에서 출발한다
작은 성공체험이 만드는 마법조직을 운영하다 보면 다양한 부류의 직원들을 접할 수밖에 없다. CEO로서 최고책임자의 자리에 있다고는 하지...
라인
직장 내 성희롱 발생 시 대응방안
Q. 저희 회사에서 성희롱 사건이 발생되었다는 신고가 접수되었습니다. 최근 사회 분위기뿐만 아니라 법률도 강화되고 있는데 회사에 이런 ...
라인
그때는 틀렸고, 지금은 다르다!
참혹한 살인사건 현장이다. 한 여성이 바닥에 쓰러진 채 죽어 있다. 벽과 창은 붉은 피로 얼룩져 있다. 사망원인은 총상으로 보인다. 범...
라인
HR Analytics의 필요성과 배경
2018년 여름, 한국 SBS스폐셜에서 방송된 독특한 컨셉의 다큐멘 터리가 화제가 되었다. 이라는 이름으로 전파를 탄 이방송의 내용을 ...
라인
미국 기업의 성과관리 변화방향Ⅱ
2018년 6월 경영전문 저널인 『MIT Sloan Management Review』는 ‘목표관리에 있어 FAST가 SMART를 이긴다...
라인
2019년 중국의 경제정책 방향은?
2019 양회(兩會) 개최지난 3월 3일부터 15일까지 2주간 중국 베이징에서 올해 중국경제의 향방을 결정할 양회(兩會)가 개최됐다. ...
라인
기사와 통계로 본 일본의 경제사회
일국의 경제나 가계의 상황이 좋아지고 나빠지는 것은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그 나라 기업들의 국제경쟁력과 직결된다. 그 경쟁력이란 ...
라인
좀비문화의 책임은 누구에게 있나
비판에 대한 수용이 자유로운가‘회의문화 개선’ 주제 토론 때, 가장 자주 등장하는 단어가 ‘리더의 독주’다. 리더의 일방적인 스피치 또...
라인
피아노, 네가 이럴 줄이야!
여기는 어디일까?‘천하의 ◯◯대, 최대의 두뇌 집산지, 초난관(超難關)대학, 졸업생 = 엘리트, 자타공인 최고의 ...
라인
고용신분 판단의 기준
사회적 변화의 속도가 빨라지면서 고용관계의 성격과 형태도 변화하고 있다. 다시 말하면, 자본가와 노동자, 사용자와 근로자라는 전통적 이...
라인
신흥국 경제가 직면한 5가지 암초
흔들리는 신흥국 경제국제통화기금(IMF)이 올해 세계 경제가 3.5% 성장에 그칠 것으로 전망했다. 당초 전망했던 3.7% 성장 예상을...
라인
미국 기업의 성과관리 변화방향Ⅰ- 결과에서 과정 중심으로
< 연재 순서 >1. 결과에서 과정 중심으로2. 1:1 미팅 중심의 성과관리3. 현장 중심의 성과관리 지난 2019년 1월 8일 미국 ...
라인
포퓰리즘(Populism)과 부두경제학(Voodoo Economics)의 악령
아베노믹스 앞에 드리워진 부실통계의 그림자기준 금리 -0.1%로 대변되는 금융통화정책의 완화와 엔저, 기업 수익 역대 최고치, 유래 없...
라인
관리가 아닌 교감으로 통해야 한다
최근 여론의 집중적인 조명을 받고 있는 분야는 단연 체육계다. 이름을 들으면 알 만한 유명 체육인들이 그들의 지도자로부터 당한 성폭행을...
라인
거악(巨惡)에게서 배우는 남다른 교훈
“꼭 그만 두길 바란다. 공부 따윈 해본 적이 없고 악행만 거듭해온 나에게 숙식이 제공되는 유일한 일자리는 ○○○였다. 현재는 예의범절...
라인
고스팅(Ghosting)
‘고스팅(Ghosting)’이라는 단어를 들어본 적이 있는가? 아마도 독자 여러분들은 유령이나 귀신을 의미하는 ‘Ghost’에는 익숙할...
여백
구독신청광고안내불편신고이용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처리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봉은사로 129 거평타운 817호 (06121)  |  대표전화 : 02-863-8662  |  팩스 : 070-7813-157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강남, 라 00963  |   발행 : (주)온크미디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성열
Copyright © 2019 월간 인재경영.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bouthr@naver.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