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재육성 인재육성
독서, 그 참을 수 없는 유혹김광희 협성대학교 경영학과 교수
김광희 협성대학교 경영학과 교수 | 2019년 01월호, 제167호 | 승인 2018.12.27 10:44
‘○○업계’에선 언젠가부터 한글 창제 이래 가장 불황이라고 했다.그러더니 근래엔 단군 이래 최대 불황이란 소릴 입에 달고 산다.머잖아 한반도가 생긴 이래 가장 불황이라고 그럴지도 모른다.위의 ○○에 들어갈 단어를 찾아라.넌 아직도 신문을 읽니?“독서량이 부족한 사람일수록 난독증이 심하고, 난독증이 심한 사람일수록 작가의 의도를 간파하거나 행간을 읽어내는 능력이 부족하다”위는 지난해 늦가을 작가 이외수가 단풍 사진과 함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이 논란이 된 후 일부 누리꾼들의 비판과 악플이 이어지자 불만을 그렇게 표출했다. 논란을 부른
icon더 보시려면 결제가 필요합니다.
유료 기사 입니다.

김광희 협성대학교 경영학과 교수  

<저작권자 © 월간인재경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구독신청광고안내불편신고이용약관청소년보호정책개인정보처리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봉은사로 129 거평타운 817호 (06121)  |  대표전화 : 02-863-8662  |  팩스 : 070-7813-1572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강남, 라 00963  |   발행 : (주)온크미디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성열
Copyright © 2019 월간 인재경영.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bouthr@naver.com
Back to Top